구단 소식

NC 다이노스의 다양한 소식들을 만나보세요

공지사항 NC 다이노스, 11일(토) 박석민 은퇴식 진행
2024-05-02 6336


박석민 선수


NC 다이노스가 5월 11일(토) 창원NC파크에서 진행되는 삼성 라이온즈와의 경기에 팀 창단 첫 우승에 기여한 박석민 코치의 은퇴식을 진행합니다. 박석민 코치는 지난 시즌 종료 후 구단에 은퇴 의사를 밝혔습니다. 

현재 박석민 코치는 일본프로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 육성코치로 활동 중입니다. 

대구고 졸업 후 2004 KBO 신인 드래프트 1차 지명으로 삼성 라이온즈에 입단한 박석민 코치는 2015시즌 종료 후 4년 총액 96억에 FA 계약을 맺고 NC 다이노스의 일원이 됐습니다. 2020시즌 종료 후 다시 FA 자격을 획득해 2+1년 최대 34억에 재계약했습니다.  

통산 1,697경기 1,537안타 269홈런, 1,041타점 타율 0.287을 기록했으며, 2017 WBC 대표팀에 승선해 태극마크를 달았습니다. 2020년에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사회공헌도가 가장 높은 야구선수에게 수여하는 ‘사랑의 골든글러브’를 수상하기도 했습니다.

박석민 코치는 NC 소속으로 NC 연고 지역 초·중·고교 야구선수들과 유소년야구재단에 6억을 후원하고 양산 밧줄 추락사 유가족과 강원도 산불 피해 성금으로 각각 1억을 기부하는 등 그라운드 밖에서도 프로야구 선수로 모범을 보였습니다. 

NC는 이날 홈경기 모든 행사를 박석민 코치의 선수 은퇴를 기념하고 제2의 인생을 응원하는 축제의 장으로 꾸밉니다. 

입장 GATE 1,3에서 박석민 아크릴 피규어를 선착순 1,000명에게 선물하며 창원NC파크 103구역을 박석민 응원존으로 지정해 해당구역 티켓 구매자들을 대상으로 박석민 플레이어 타월을 증정합니다. 

또한 1층 콘코스에서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박석민 1,000타점 기념구와 포토볼, 헤어핀, 패치등을 선물로 증정합니다. 

박석민 코치도 팬들과 함께합니다. 사전신청 100명을 대상으로 경기 전 사인회를 진행하며, 경기 후에는 사전신청을 통해 당첨된 15팀과 그라운드 포토타임을 진행합니다. 포토타임에 당첨된 팬은 박석민 코치와 기념촬영을 하고 2019시즌 박석민 어센틱 유니폼을 선물로 받습니다. 또한 선수단이 착용한 박석민 기념 유니폼도 추첨을 통해 20명의 팬에게 증정할 예정입니다.

박석민 코치는 경기 전 은퇴사와 시구를 진행하며 20년간 선수생활의 마침표를 찍습니다.  

선수단도 박석민 코치와 함께 합니다. 선수단 전원이 박석민 코치의 현역시절 번호인 18번을 달고 경기를 나섭니다. 박석민 코치의 현역시절 트레이드 마크였던 엄지 키스로 당일 경기 세레모니를 하며 박석민 코치의 앞날을 응원합니다. 

박석민 코치는 “우리 팬분들께 은퇴식으로 마지막 인사를 드릴 수 있어서 기쁘다. 함께 뛰었던 삼성과의 경기에서 인사를 드리게 되어 대표님, 단장님 이하 구단프런트에도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다. 야구선수 박석민에게 주신 사랑만큼 지도자 박석민에게도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 어느 위치에서든 주신 사랑을 보답할 수 있도록 사람 박석민으로 열심히 살아가겠다”라고 말했습니다.